기사 (전체 10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독자기고] 인권보호! 가장 가까운 곳에 답이 있다.
우리사회에 인권이 사회이슈로 대두되고 많은 사람들이 그 인식을 같이 하면서 각종 인권이 다채로운 형태로 언급․ 보호되고 있다. 다문화, 장애인, 여성, 최근에는 직장 내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갑질에 관한 논란이 일면서 그 내용이 확대, 다양...
예천e희망뉴스  2017-02-20
[독자기고] 주택용 기초소방시설 설치, 이제는 군민 모두가 앞장서야
겨울철은 차가운 바람이 불어 기온은 급강하하고 난방기구 등 화기를 많이 사용하게 됨에 따라 화재예방에 신경을 더욱 더 기울여야 하는 계절이다. 지난해 문경소방서 198건의 화재 중 주택화재는 62건으로 전체 화재 중 31%를 차지한다. 주택화재의 원인...
예천e희망뉴스  2017-02-02
[독자기고] 수만 개의 눈초리, 피할 수 없다면 지키자.
그동안 우리 사회에는 경찰관이 안 보이는 곳, 단속 카메라가 없는 곳에서는 눈치껏 법규위반을 해도 괜찮다는 일부 잘못된 교통문화가 형성돼 있었다. 이는 부족한 경찰인력, 어렵고 복잡한 신고 시스템으로 인해 모든 교통무질서에 대한 적절한 제재가 이뤄질 ...
예천e희망뉴스  2017-02-01
[독자기고] ‘포켓몬고 게임’ 교통사고로 이어지지 않기를
포켓몬고 게임이 우리나라에 출시되면서 기존 동해안 일부지역에서만 이용할 수 있었던 게임이 전국에서 가능해졌다. 출시 이후 일주일이 지난 시점에서 이용자의 수가 7백만을 넘어섰다는 통계를 보듯이 청소년뿐만 아니라 성인들 사이에도 관심이 높다. MP3 플...
예천e희망뉴스  2017-01-31
[독자기고] 설연휴, 좀도둑 잡는 팁! 3가지
모두들 들뜬 마음으로 가족들이 모여있는 곳으로 이동하기 시작하는 설연휴! 이 때 남들과는 다른 마음으로 설레는 이들이 있다. ‘좀도둑’ 100만원 이하의 경미범죄를 저지르는 절도범을 일컫는 말로 서민 생계에 간∙직접적으로 영향을 끼치는 이들...
예천e희망뉴스  2017-01-19
[독자기고] 위기에 처한 여성보호에 앞장서는 경찰!
2016년이 시작된 지 엊그제 같은데 1년이란 시간이 훌쩍 지나고 어느새 2017년을 시작한지도 며칠이 흘렀다. 어김없이 들려오는 ‘연말연시’ 라는 말속에는 한해를 마감하고 새해를 맞는 포부도 느껴지지만 그 설레임을 여러 모임, 술과 함께 하는 사람들...
예천e희망뉴스  2017-01-05
[독자기고] 송년모임 지나친 음주 자제해야
다사다난했던 병신년 한해가 저물고 있다. 보름 남짓 남은시간 직장, 친구 등 다양한 모임의 송년회가 잦아질 것이다. 예로부터 우리 민족에게 있어서 반가운 손님을 맞이하는데 없어서는 안될 것이 술과 음식이다. 술잔을 함께 기울이는 것은 곧 마음을 함께 ...
예천e희망뉴스  2016-12-14
[독자기고] 4륜 오토바이(일명“사발이”) 바로 알고 운전하자!
농촌지역에서는 4륜 오토바이가 노인들에게 인기가 높다. 그 이유는 4륜 오토바 이는 중심잡기에 대한 부담이 없는 탈 것으로 활동력이 떨어지는 노인들에게는 일반 오토바이에 비해 조작이 쉽고, 또한 면허증이 없어도 운전할 수 있다는 생각에서...
예천e희망뉴스  2016-11-29
[독자기고]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로 안전한 겨울나기
최근 쌀쌀해진 겨울철 날씨로 난방기기 사용이 늘어남에 따라 화재발생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문경소방서는 매년 화재발생 피해를 줄이기 위해 겨울철 소방안전대책 기간(11월∼2월)중 화재예방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각종 화재예방 캠페인, ...
예천e희망뉴스  2016-11-29
[독자기고] 골든타임을 위한 소방차 길터주기
화재ㆍ구조ㆍ구급 등 각종 재난사고 발생시 긴급자동차 의 신속한 현장출동은 무엇보다 중요하다. 가장 심각한 문제는 긴급자동차가 5분 이내 화재현장에 도착하지 못하면 애타게 구조대원의 손길을 기다릴 한 생명을 구할 수 있는 Golden Time을 놓치게 ...
예천e희망뉴스  2016-11-28
[독자기고] 범죄피해자 지원제도를 아십니까?
날이 갈수록 범죄가 흉포화 되고 묻지마 범죄가 기승을 부리던 지난 6월 정부는 관계부처와 합동으로 ‘여성 대상 강력범죄 종합대책’을 발표했다. 이에 앞서 우리 경찰에서는 2015년 범죄 피해자 전담체제를 마련하였고 각 경찰서 청문감사관실에 전담 경찰관...
예천e희망뉴스  2016-10-19
[독자기고] 준법집회는 바로 존중과 배려의 시작이다.
동전의 양면처럼 자유의 뒷면에는 책임 있다. 자유의 한계가 법이다. ‘법은 도덕의 최소한’이라는 말도 있듯이 자유의 전제조건은 책임(도덕)이고 책임의 최소한은 법이다. 의사표현의 자유는 타인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책임의 울타리 안에 있어야 한다. 그 ...
예천e희망뉴스  2016-09-27
[독자기고] 석송산악회, 홍천 공작산(孔雀山,887m) 정기산행 다녀와..
석송산악회(회장 배경식) 회원 40명은 지난 24일(토) 강원도 홍천에 있는 공작산(887m)으로 9월 정기산행을 다녀왔다. 공작산의 이름은 산의 형세가 마치 한 마리의 공작이 날개를 펼친 듯 하다는 데서 유래되었다고 한다. 정상에서 바라보면 홍천군 ...
예천e희망뉴스  2016-09-26
[독자기고] 이제는 음주운전 우리 모두 책임이다
음주운전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에 중대한 위험을 야기하는 범죄행위로 더 이상 선량한 피해자가 더 발생하지 않도록 운전자 개인이 책임지는 과실이 아니라 주변사람들이 적극적으로 막아야 하는 중대한 위법행위라는 것이라고 인식하고, 우리사회 구성...
예천e희망뉴스  2016-08-12
[독자기고] 가정폭력, 악순환의 고리
우리 주위에서 알게 모르게 빈번히 일어나고 있는 것이 가정폭력이다. “부부싸움은 칼로 물베기”라는 말이 점점 사라지는 시대가 아닌가 싶다. 과거에는 가정 내 문제에 경찰이 개입한다는 생각조차 하지 못했다면, 지금은 사회 4대악으로 선정된 만큼 국가가 ...
예천e희망뉴스  2016-08-01
[독자기고] 석송산악회, 괴산군 가령산(642m)으로 정기산행 다녀와..
석송산악회(회장 배경식) 회원 40여명은 23일(토) 충북 괴산 가령산(642m)으로 7월 정기산행을 다녀왔다. 이른 아침 예천을 출발하여 괴산군 청천면에 있는 충청북도자연학습원 입구에 이르자 화양계곡의 맑고 시원한 물소리가 일행을 반갑게 맞이했다. ...
예천e희망뉴스  2016-07-24
[독자기고] 7월 피서철 성범죄, 은밀한 폭행의 무서운 파급력
‘찰칵!’ 셔터 한 번의 죄가 얼마나 무거운지 아는 사람이 과연 몇이나 될까. 작년 8월, 전국을 떠들썩하게 했던 몰카 사건인 ‘워터파크 사건’의 범인들은 휴대전화 케이스 측면에 초소형 카메라가 달린 몰카를 사용해 워터파크와 야외수영장 등의 샤워실 내...
예천e희망뉴스  2016-07-20
[독자기고] 관공서 주취소란, 골든타임의 방해꾼
22:00~02:00는 지구대·파출소가 가장 바쁜 시간이다. 이 시간대에는 갖가지 사건들이 일어나는데 그 폭풍의 눈 속에 있는 것이 바로 술로 인해 일어나는 사건들이다. ‘술’ 요즈음 가장 핫한 주제가 아닌가 싶다. 최근 사례로는 술에 취한 채 손님을...
예천e희망뉴스  2016-07-08
[독자기고] 석송산악회 경남 합천 황매산으로 5월 정기산행
석송산악회(회장 배경식) 회원 40명이 28일(토) 경남 합천 황매산(1,113𝐦)으로 정기산행을 다녀왔다. 선선한 아침 바람을 가르며 예천을 출발하여 합천 매화산 군립공원앞에 이르자 비가 내리고 있었다. 그래도 일행들은 우의를 챙겨 입...
예천e희망뉴스  2016-05-30
[독자기고] 황금연휴! 빈집털이 예방과 안전운전으로
5월 6일이 임시공휴일로 지정되면서 이번 주말 4일간의 황금연휴가 시작된다. 가족과 함께 고심에 고심을 거듭하며 여행 스케줄을 잡고 마음속은 이미 행복한 시간을 꿈꾸고 있을 것이다. 가족과의 즐거운 여행을 앞두고 들뜬 마음을 가라 앉히고 차분하게 준비...
예천e희망뉴스  2016-05-02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북 예천군 예천읍 효자로 70 (세종프라자 2층 203호)  |  대표전화 : 010-2522-0071  |  팩스 : 054)652-0503
등록번호 : 경북 아 00359  |  발행인/편집인 : 장희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희정  |  등록일 : 2015년 4월 8일
Copyright © 2019 예천e희망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