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임있는 군의회 & 악성댓글로 얼룩진 예천군

위기를 기회로 삼아 도약하는 예천건설 예천e희망뉴스l승인2019.01.25
기사 댓글 총 1
장태수

백기자님의 좋은 지적입니다.
예천이 다시일어나야 합니다 . 무차별적 언론플레이와 악성댓글로 예천이 병들어 가고있지만좋은 처방으로 예천인의 긍지로 다시 우뚝서야 합니다.
예천의 자존심 꼭 회복합시다

2019.01.28 09:56

0 / 최대 400byte

자동등록방지 코드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북 예천군 예천읍 효자로 70 (세종프라자 2층 203호)  |  대표전화 : 010-2522-0071  |  팩스 : 054)652-0503
등록번호 : 경북 아 00359  |  발행인/편집인 : 장희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희정  |  등록일 : 2015년 4월 8일
Copyright © 2019 예천e희망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