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박물관, 관내 유물 이관 통해 내년 하반기 개관 예정

파평윤씨 죽호고택, 소장자료 300여점 기탁 받아 예천e희망뉴스l승인2019.11.07 14:5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예천군이 예천박물관 건축공사가 완료됨에 따라 2016년 1월 예천박물관과 기증·기탁 협약이 체결된 문중 가운데 최초로 파평윤씨 죽호고택 소장유물 300여 점을 7일 기탁 받았다.

 파평윤씨 죽호고택은 죽호(竹湖) 윤섭(尹涉, 1550∼1624) 선생이 현재의 예천군 지보면 신풍리에 입향하여 살았던 곳이다.

 윤섭 선생은 임진왜란이 일어나자 의병을 일으킨 공으로 1598년에 장례원 사평(掌隷院 司評)에 제수되었으나 벼슬을 사직하고 고향으로 돌아와 망락당(望絡堂)을 짓고 제자들을 가르쳤던 인물이다.

 이번 죽호고택에서 기탁한 자료는 우리나라 최초의 호패로 알려진 도 민속문화재 제185호 ‘윤탕신 목패’를 비롯한 총 300여 점이다.

 이번 기탁을 계기로 예천군은 협약이 체결된 문중·사찰 유물을 비롯하여, 관외 반출된 지역유물을 최대한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특히, 기증·기탁된 우수한 지역문화재는 상설전시실에 전시함으로써 지역문화의 우수성과 지역 정체성을 알리는 데 적극 이용할 방침이다.

 한편, 예천박물관은 지역 문화재의 반출 증가와 잦은 도난사고에 대한 민원 해결을 위해 2017년 국비를 지원받아 지난 10월 리모델링 공사를 마무리 했으며, 앞으로 유물확보와 전시물 제작설치를 통해 2020년 하반기 개관할 예정이다.

 김학동 군수는 “예천박물관이 기탁 받은 자료들을 체계적으로 보존하고 관리해 신도청 소재지의 정신문화를 계승하는 거점시설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예천e희망뉴스  webmaster@ycehn.net
<저작권자 © 예천e희망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예천e희망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인기기사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경북 예천군 예천읍 효자로 70 (세종프라자 2층 203호)  |  대표전화 : 010-2522-0071  |  팩스 : 054)652-0503
등록번호 : 경북 아 00359  |  발행인/편집인 : 장희정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희정  |  등록일 : 2015년 4월 8일
Copyright © 2019 예천e희망뉴스. All rights reserved.